상단여백
HOME 사회 · 교육 교육
책 한잔 어때?...공주시, 신바람 책축제 성황리에 열려-공주, 책으로 물들다...독후감상화그리기대회, 어르신이야기잔치 등 행사-
박노필 기자 | 승인 2018.10.01 13:11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지난 29일 고마에서 ‘신바람 책축제’를 개최하며 독서의 계절 가을의 문을 열었다.

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독서의 달을 맞아 ‘책 한잔 어때?’라는 슬로건(2018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제공)으로 이웃과 나눔, 소통, 공감하는 장을 마련하고 지역 내 독서생활화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주행사로 제18회 독후감상화그리기대회, 어르신이야기잔치, 우리동네 작은도서관 등이 진행됐다.

먼저, 행사의 오프닝은 웅진어머니독서회 회원들의 주옥같은 시낭송으로 시작됐으며, 전국문예창작공모전 우수작품 42편에 대해 시상하는 등 시민들의 독서활동을 장려했다.

제18회를 맞은 독후감상화그리기대회는 200여명의 전국 초등학생들이 가을날의 자연 속에서 책 속 감동을 한 폭의 그림으로 그려볼 수 있었으며, 어르신이야기잔치는 올해 처음 시행되는 행사로 어르신을 위한 옛이야기 및 동화구연 대회가 운영됐다.

또한, 작은도서관에 대해 소개하는 ‘우리동네 작은도서관’과 ‘공주·유구 도서관 홍보 부스’가 운영돼 아이들이 책 읽기 좋은 가을날 책과의 인연을 되새겨 보고 공주가 책 읽는 문화도시로서 이미지와 신바람 공주 활기찬 미래를 확고히 했다.

이 외에도 ‘똥자루 굴러간다’ 주제로 그림책 테마 아동극을 비롯해 맘마북 체험, 캘리그라피, 보태니컬아트, 3D프린터 체험 등 그 동안 도서관에서 인기리에 진행됐던 10종의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열려 시민들의 눈길과 발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젊은 엄마들로 구성된 시립도서관 강북관의 그림책학습동아리인 맘마북체험부스에서는 엄마들의 따뜻한 목소리로 들려주는 그림책이야기 맘마북 팟캐스트 체험, 그림책 주인공만들기 등 그림책을 매개로 한 다양한 활동으로 아이와 엄마들의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오명규 시립도서관장은 “아이들 손을 잡고 나온 부모들을 많이 만났고, 곳곳에서 책과 문화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 뿌듯했다”며 “독서의 즐거움, 책 읽는 기쁨, 가족의 행복을 확산하는 책 축제를 앞으로도 계속 개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노필 기자  fldesign@hanmail.net

<저작권자 © 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노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2558 충남 공주시 우금티로 746, 3층(옥룡동)  |  대표전화 : 041-854-9293  |  전화 : 010-2784-7403
등록번호 : 충남 아00283  |  등록연월일 : 2015년 11월 03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노필
Copyright © 2019 공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